홈으로 contact us 사이트맵
서브이미지
CEO인사말
보도자료
오시는길
온라인 문의
보도자료 Home > 회사소개 > 보도자료
보도자료
제목 [기사/플래텀] 2015.11.09 주차앱 ‘파킹박’, 실시간 무인화 주차비 결제 시스템 개발 날짜 2015.11.10 09:31
글쓴이 와이즈모바일(주) 조회/추천 2451/33
Screenshot_2015-11-02-10-05-08.png
?
Screenshot_2015-11-02-10-51-46.png
?
Screenshot_2015-11-02-10-51-54.png
?
Screenshot_2015-11-02-10-53-23.png
?
Screenshot_2015-11-02-10-53-28.png
?

http://platum.kr/archives/49165

주차앱 ‘파킹박’, 실시간 무인화 주차비 결제 시스템 개발

capture-20151109-134131

전국의 23,000여개 주차장 정보를 제공하는?‘파킹박’이 ‘주차관제 시스템 및 솔루션 전문기업인 ㈜토마토전자와 사물인터넷(IoT) 기반의 ‘O2O 무인화 주차비 결제시스템’을 지난 달 30일 개발해냈다.

향후 파킹박 앱 이용자들은 ㈜토마토전자가 주차관제 시스템을 설치한 주차장에서는 주차비를 실시간으로 파킹박 앱에서 결제한 후 출차할 수 있게 된다.

이러한 ‘O2O 무인화 주차비 결제시스템’이 확산되면, 주차장 이용자들이 사전에 주차비를 정산할 수 있기 때문에 출차 시간이 상당히 단축될 수 있다.

2013년부터 차량 운전자들을 대상으로 ‘주차장 요금, 위치 및 길안내, 주차위치, 주차시간 만료알람’서비스를 제공해 온 ‘파킹박’은 11월 말이면, 누적 다운로드 20만 건을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예측한다. ?또한, 이번 ‘실시간 주차비 앱 결제 서비스’ 개발을 통해, 주차장 이용자 뿐만 주차장 운영사업자에게도 편리한 주차관제 시스템 제공이 가능하게 됐다.

박흥록 대표는 “이번 무인화 주차비 결제시스템은 주차장 분야의 제대로 된 O2O(Online to Offline) 서비스의 시작점”이라고 말했다. 기존 주차장 운영사업자들은 인건비에 대한 부담 때문에 24시간 주차장 운영을 할 수가 없었다. 하지만, 무인화 주차비 앱결제 서비스를 도입하면 다양한 ‘주차비 상품 판매’가 24시간 내내 가능하게 된다.

예를 들어, 현재 강남역 주변의 24시간 운영하는 건물의 ‘심야주차(20:00-08:00)권’은 8천 원에서 1만 원 사이이다. 사람이 근무하는 ‘유인정산소’이기 때문에 금액이 비싸다.

그러나, 파킹박 앱에서는 간단한 결제를 통해 야간근무자가 없이 이용 가능한 “야간/심야/주말 주차이용권”을 낮은 가격으로 판매한다. 이를 통해 파킹앱은 새로운 ‘틈새 주차시장’을 만들어갈 예정이다.

현재, 파킹박은 SK플래닛의 ‘티맵’, LGU플러스 ‘U플러스 네비’ 및 내비게이션업체인 ‘파인디지탈’, 맵퍼스와 사업 제휴계약을 맺어서, 파킹박이 보유한 주차장DB를 API 형태로 가공해서 제공하고 있으며, ‘대리운전(버튼대리)’ 및 ‘카셰어링(그린카)’업체와도 콜라보 마케팅을 진행하고 있다.
또한 추가적으로 차량수리 앱 업체들과도 추가적인 제휴를 맺어 차량관련 O2O 서비스 확산에 주력할 예정이다. 즉, ‘주차장’인 오픈라인 공간을 인프라로 활용해서 다양한 분야의 차량관련 공동마케팅을 통해 다양한 수익모델을 다각화시킨다는 전략이다.

파킹박은 올해 안에 성남시에서 먼저 ‘무인화 주차비 결제서비스’를 시작하고 이후 서울, 경기, 인천 지역에서 서비스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글쓴이 비밀번호
보이는 순서대로 문자를 모두 입력해 주세요
등록
목록 쓰기